조지아 애틀랜타 뷰티협회, 희귀 폐 질환 투병중인 줄리 김 양에게 성금 전달

조지아 애틀랜타 뷰티협회,

희귀 폐 질환 투병중인 줄리 김 양에게 성금 전달

 

 

작년 말, 김종훈 전 요식업협회 회장의 자녀 줄리 김 양이 희귀 폐 질환인 낭포성 섬유증을 앓아서 폐 이식을 하지 않으면 위급해진다는 안타까운 소식이 전해졌다. 이에 조지아 애틀랜타 뷰티협회(이하GABSA, 이강하 회장)는 뷰티 장터 정보방에 도움 요청을 공지했고, 약 한 달 동안 협회 사무실에서 성금 모금을 진행했다. 협회원들은 사무실을 방문하여 모금에 현금을 직접 넣거나 체크를 보내고 전화로 카드 번호를 불러주는 등 적극적으로 도움의 손길을 보냈다. 많은 협조와 참여로 모금된 성금 $6,412는 4월 28일 김종훈 전회장에게 전달되었다.

줄리 김 양이 폐 이식을 받기 위해서는 병원에서 5마일 이내에 거주해야 하며 재정적인 보증이 필요하다. 다른 가족 구성원들은 간병으로 인해 경제 활동을 제대로 할 수 없고, 김종훈 전 회장도 암 수술을 앞두고 있어 상황은 더욱 심각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줄리 김 양은 이식 절차를 기다리고 있으며, 몸무게가 기준치에 이르지 못하여 수술이 즉시 이루어질 수 없는 상황이다. GABSA 관계자는 “수술 가능한 몸무게에 도달하여 이식 절차가 순조롭게 진행되고 하루 빨리 건강을 회복하기를 바란다”고 전하며 어려운 시기에도 동포의 아픔을 지나치지 않고 도움의 손길에 동참해준 뷰티 가족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했다.

 

 

INDUSTRY NEWS By BNB Magazine
BNB 매거진 2024년 6월호 ©bnbmag.com